top of page
검색
  • 작성자 사진THE GIVERS

손승연, 뮤지컬 ‘위키드’ 주연 ‘엘파바’ 역 맡는다

최종 수정일: 2022년 3월 15일



가수 손승연이 블록버스터 뮤지컬 ‘위키드’에 캐스팅됐다.


2일 오전 소속사 더기버스 측은 “손승연이 내년 2월 중순 서울 공연을 앞둔 뮤지컬 ‘위키드’에 캐스팅됐다. 손승연은 불의에 맞서는 강력한 마법의 재능을 지닌 초록 마녀 ‘엘파바’ 역을 맡아 공연을 이끌어갈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에서 손승연은 한국어 초연 배역을 맡아온 옥주현과 함께 ‘엘파바’역을 맡는다. 또 다른 주연 ‘글린다’ 역에는 ‘뮤지컬계의 여왕’ 정선아와 새로운 스타로 주목받고 있는 나하나가 캐스팅됐다.


이 외에도 서경수와 진태화, 남경주, 이상준, 이소유, 이우승, 김지선 배우 등 뮤지컬 계의 베테랑 배우들의 캐스팅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위키드’는 관객들에게 풍부한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손승연의 오디션 과정을 지켜본 크리에이티브 팀은 “손승연은 브로드웨이 초연에서 엘파바 역을 맡았던 이디나 멘젤(Idina Menzel)의 외모와 목소리를 떠올리게 한다”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손승연은 “‘위키드’라는 좋은 작품에 합류할 수 있어 영광이다. 제가 정선아 선배님과 ‘보디가드’에 이어 ‘위키드’로 또 한 번 만나게 되었는데 정말 도전해보고 싶었던 배역인 만큼 기대도 많이 되고 준비도 열심히 하고 있다. 현장을 찾는 관객 여러분께 좋은 공연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손승연은 내년 첫번째 인터내셔널 정규 앨범의 발매를 준비 중에 있으며 12월 내로 첫번째 선공개 음원을 선보일 예정이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조회수 105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